후오비, 전직 대형금융은행 경영진 디파이 펀드 책임자로 채용

URL복사

 

암호화폐 거래소 후오비(Huobi)가 월요일 발표를 통해,  신규자금을 운용하기 위한 부서로  '후오비 디파이 랩스(Huobi DeFi Labs)'라는 사업부를 개설했다고 밝혔다. 4명으로 구성되어 확장될 예정인 후오비 디파이랩스는 디파이 관련 프로젝트의 연구, 투자 및 배양에 중점을 둘 것으로 알려졌다. 이를 위해 후오비는 중국 초대형 은행중 하나인 중국국제상업은행(China Merchant Bank International, CMBI)출신 금융인인 샤린 우(Charlyn Wu)를 최고 투자 책임자로 채용했다. 샤린은 중국국제상업은행에서 3년 동안 블록체인 투자 부문을 이끈 경력을 가지고 있다. 그는 임기 동안 지갑 스타트업인 피트파이(Bitpie) 및 퍼블릭 체인 프로젝트 너보스(Nervos)를 포함한 여러 암호화폐 및 블록체인 회사에 투자했다. 샤린은 허가되지 않은 시장이 전세계로 퍼져나가는 것을 보고 흥미를 느껴왔으며, 아직까지 기술적 수준에서 해결해야할 문제가 많지만 그런 매력적인 부분 때문에 지속적으로 업계에서 일하고 있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이번 발표는 후오비가 디지털 자산 관리 사업을 시작하는 것과 맞물려 있다. 현재 싱가포르에 기반을 두고 있는 후오비는 플랫폼을 바로 오픈하지는 않고, 인증된 투자자 및 기관을 대상으로 먼저 사업을 진행하고, 사용자의 리스크 프로파일에 따라 10 BTC를 상한으로 하는 파트너의 다양한 토큰 서비스를 구독형으로 구매하는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타임스탬프 뉴스, 편집부
timestamp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