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어 등 8종 최대 40% 할인…대한민국 수산대전 특별전

오프라인 12곳·온라인 19곳 참여…모바일 상품권 구매 시 1인당 4만원까지 할인

 

(타임스탬프) 고등어,오징어,명태 등 어종 8종을 최대 40%까지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특별전이 열린다.

해양수산부는 수산물 소비를 촉진하고 수산물 가격 안정세를 유지하기 위해 20일부터 다음 달 6일까지 17일간 '2022년 대한민국 수산대전 6월 깜짝 특별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해수부는 지난달까지 총 150억 원 규모로 '2022년 대한민국 수산대전'을 열어 약 903억 원 규모의 수산물 매출 실적을 달성하는 성과를 이뤘다. 올해 제2차 추가경정예산으로 확보한 210억 원으로 이달부터 매달 수산물 할인행사를 추진할 예정이다.

이번 특별전은 추경 확보를 통해 추가 진행되는 할인행사 중 첫 번째로 개최된다. 오징어,고등어,명태,갈치,조기(굴비),마른멸치 등 대중성 어종 6종과 코로나19 장기화로 가정 소비가 증가한 우럭,광어 등 포장회를 대상으로 할인이 이뤄진다.

이번 행사에는 이마트,홈플러스,롯데마트,GS 리테일,이마트트레이더스 등을 포함한 오프라인 12곳과 SSG.com,쿠팡,위메프 등 온라인 쇼핑몰 19곳이 참여한다.

해수부는 1인당 1만 원 한도로 20% 할인을 지원한다. 소비자들은 참여 업체의 자체 할인을 더해 품목별로 최대 40%까지 할인된 가격에 행사 품목을 구매할 수 있다.

소비자들은 한국간편결제진흥원에서 운영하는 제로페이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20% 할인된 금액으로 전통시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모바일 수산물 상품권도 구매할 수 있다.

최대 20만 원까지 상품권을 구입하고 1인당 최대 4만 원까지 할인 받을 수 있으며, 전국 전통시장 내 제로페이 가맹 수산매장 1만 2966곳에서 내년 2월까지 모바일 상품권을 사용할 수 있다.

해수부는 한국해양수산개발원,한국수산회 등 유관기관과 함께 행사 전후 가격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불시에 현장 점검을 실시하는 등 실제 할인가격을 확인해 소비자가 할인행사 효과를 체감할 수 있도록 관리할 계획이다.

구도형 해수부 유통정책과장은 '물가안정을 위해 추가경정예산으로 이달부터 수산물 할인행사를 다시 시작하게 됐다'며 '깜짝 특별전이 국민들의 장바구니 부담을 덜어드릴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