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채굴 기업 비트팜, 1,000BTC 추가 매입

URL복사

 

나스닥 상장사인 암호화폐 마이닝 기업 비트팜(Bitfarms)은 10일, 4,320만 달러 상당의 비트코인(BTC)을 매입했다고 발표했다.

 

2022년 1월 첫 주에 1,000BTC를 매입했으며, 현재 이 회사의 비트코인 ​​보유량은 4,300BTC를 돌파했다.

 

비트팜은 캐나다에 본사를 둔 비트코인 ​​마이닝 기업으로 2017년에 창설되어 토론토 증권거래소(TSX)에 상장한 후, 2021년 6월 나스닥에 상장했다. 환경적인 영향을 고려해 시설 전력의 99% 이상을 수력 발전으로 이용하고 있는 것이 큰 특징이다.

 

1월 3일 시점, 이 회사는 2021년에 3,301BTC를 보유하고 있었고 이번에 매입한 비트코인을 포함해 현재는 4,300BTC를 보유하여 보유량이 30%가량 증가한 모습이다.

 

비트팜의 최고경영자는 이번 BTC 매입증가에 대해 "우리의 전략은 주주를 위해 낮은 비용으로 신속하게 비트코인 보유량을 늘리는 것이다. 이를 위해 항상 자본을 효율적으로 배분하고 있다. 마이닝 기기의 가격은 현재도 비싸지만, 비트코인 ​​가격이 하락했을 때 현금을 비트코인으로 바꿀 기회를 얻었다. 우리는 앞으로도 성장 전략을 수행하고 2022년 말까지 해시레이트를 8Exahash/s에 도달하는 목표를 달성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타임스탬프 뉴스, 편집부
desk@timestampnews.net